기업/인사

LG생활건강, 육군훈련소에 손소독제 30만개 기부...ESG경영 강화

군부대 내 코로나19 방역 활동 지원...사회적책임 기여 및 기업가치 제고

URL복사


K-방역에 도움을 주는 한편 ESG경영 활동을 강화하고 있는 LG생활건강은 논산 육군훈련소에 손소독제 30만개를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기부한 제품은 세균아 꼼짝마 피지 새니타이저 겔’ 등으로, 한 해 12만명 이상 훈련병을 양성하는 논산훈련소가 2년여를 쓸 수 있는 물량이다.  

LG생활건강은 코로나19 상황이 4차 대유행 확산 조짐을 보이는만큼 군부대와 훈련병의 안전을 위해 손소독제를 기부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손소독제는 식약처 허가 받은 의약외품으로, 질병이나 감염의 원인이 되는 포도상구균, 대장균, 살모넬라 등 인체 유해세균을 99.9% 제거해준다. 

특히 실내 비치 사용하는 펌프형, 훈련이나 외출 시 휴대하면서 사용하는 튜브형 등 용도별 손소독제를 전달, 효용성을 높였다.

김인건 육군훈련소장(계급: 소장)은 “손소독제 등 방역용품은 매주 3000여명 장정이 입소하는 육군훈련소의 코로나19 방역에 큰 도움이 된다”면서 “육군훈련소 장병은 물론, 국군 장병들을 위해 다양한 위문활동으로 동행과 나눔을 실천하는 LG생활건강 등에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박헌영 LG생활건강 전무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국방의 의무를 다하는 군 장병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건강과 안전을 기원한다”면서 “사회가 필요로 하는 곳에 힘이 될 수 있는 ESG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생활건강은 육군훈련소 외에 특수전사령부, 1사단, 5사단 등 전방부대를 위주로 위생용품을 기부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