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

LG생활건강, 디지털로 만나는 ‘후’ 궁중문화 캠페인 영상

환유 국빈세트 궁중 자수함에 이끌려 궁중 속 왕후의 아름다움을 마주하는 스토리 전개

URL복사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의 ‘더 히스토리 오브 후’는 10일 문화재청과 함께 디지털 궁중 문화 캠페인을 선보였다. 

이번 행사는 유튜브(https://youtu.be/_jnNl2FtM4U)를 통해 공개됐다. 덕수궁을 배경으로 음악, 퍼포먼스, 의상 등이 어우러진 종합예술로 궁중 문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내용이다. 올해 캠페인 ‘Royal Wish(왕후의 염원)’를 주제로 언택트 환경에서도 궁중 문화의 아름다움을 재현했다. 



영상은 주인공이 쇼윈도에서 신비하게 빛나는 ‘환유 국빈세트 궁중자수함’에 이끌리면서 시작된다. 주인공이 환유 국빈세트를 바라보는 찰나에 공간이 궁으로 바뀌고 어느새 주인공의 의상도 머리모양도 왕후의 모습으로 바뀐다.

왕후가 된 주인공이 한발 한발 걸음을 내딛자 음악과 함께 무용수들의 아름다운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주인공이 춤을 추며 문, 계단, 기둥을 지날 때마다 덕수궁의 덕흥전, 석어당, 정관헌, 석조전으로 공간이 바뀌며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이윽고 중화전에 다다르자 쇼윈도에서 봤던 ‘환유 국빈세트 궁중자수함이’ 빛나고 있다. 궁중자수함을 열자 봉황·나비 등 왕후의 염원을 상징하는 상서로운 문양들이 하늘로 날아오르고 그 순간 주인공은 다시 현실 세계로 돌아온다.

이 영상은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 22호 침선장 임순옥 장인이 왕후의 의상과 장식을 제작 및 제공했으며, 각 분야에서 인정 받고 있는 안무가(차진엽), 의상디자이너(민천홍) 등 전문가들의 협업을 통해 완성도를 높였다

영상 속 ‘환유 국빈세트 궁중자수함’은 올해 ‘후’와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제80호 자수장 최유현 장인의 예술적 조우로 탄생한 명작이다. 왕실 여성의 혼례 때 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연화봉황문자수방석을 궁중자수함으로 재해석한 작품으로, 봉황과 연꽃·모란·나비 등 디테일한 자수문양에서 섬세함과 고귀함의 극치를 느낄 수 있다.

한편 ‘환유’ 라인은 럭셔리 안티에이징 라인으로, 5월에서 9월 사이에만 얻을 수 있는 잎부터 줄기·뿌리까지 산삼의 완전체인 ‘산삼전초’를 담았다. 여기에 더해 70여 가지 한방성분을 한방원리에 따라 배합해 효능을 극대화함으로써 복합적인 피부 고민을 케어한다. 빛나는 왕후의동안 피부를 가꿔준다.

후 마케팅 담당자는 “후는 지난 6월 온라인 VR전시로 경복궁 교태전에 전시한 ‘환유 국빈세트’와 장인의 궁중 자수 작품을 선보인데 이어, 이번 궁중 문화 캠페인도 디지털로 마련해 언제 어디서든 궁중 문화의 아름다움을 느껴볼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