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LG생활건강, ‘L.Heritage 1947’ 가로수길점 오픈

리필 스테이션+향기 라인업 맞춤형 솔루션 제안+프리미엄 브랜드 체험존 등으로 구성
친환경 가치 소비 & 소비자 체험 강화로 온·오프 시너지 강조

URL복사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소비자들의 친환경 가치 소비를 돕고 프리미엄 브랜드를 체험하는 공간인 ‘엘 헤리티지 1947(L.Heritage 1947)’ 가로수길점을 오픈했다. 



‘엘 헤리티지1947’ 가로수길점은 1947년부터 대한민국의 생활문화를 이끌어 온 LG생활건강의 헤어·바디·스킨 및 오랄케어 프리미엄 브랜드 제품의 편집 매장이다. ‘리필 스테이션’과 ‘체험존’으로 구성됐다. 

‘빌려쓰는 지구 리필스테이션’은 지난 5월 오픈한 이마트 죽전점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이는 공간. ‘지구는 우리의 소유가 아니라 후손들로부터 빌린 것’이라는 슬로건 아래 샴푸와 바디워시의 내용물을 리필 용기에 소분 판매한다. 

리필 스테이션의 용기는 코코넛 껍질을 사용, 플라스틱 사용량을 약 30% 절감하고, 재활용이 가능하다. 라벨은 물에 쉽게 분리되는 ‘수(水) 분리 라벨’로 분리 배출하면 된다. 소비자로서는 원하는 만큼의 양만 구매할 수 있고 친환경에 참여하는 가치 소비를 경험할 수 있다. 

체험존은 LG생활건강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닥터그루트, 벨먼, 피지오겔, 유시몰의 제품들을 직접 시향하고 경험할 수 있다. 다양한 향기 라인업을 가진 닥터그루트 애딕트’와 ‘벨먼’ 바디워시 전제품의 향기와 효능을 경험해 보고, 소비자가 원하는 향과 기능을 말하면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가 맞춤형 솔루션을 제안한다.

LG생활건강 마케팅 담당자는 “닥터그루트·벨먼·피지오겔 등 온라인 직영몰 운영 브랜드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오프라인 공간을 통해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라며 “ESG 경영의 일환으로 소비자의 친환경 가치 소비를 실천하고, 다양한 브랜드를 경험하며 심리적인 교감을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했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