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로레알, 월경주기에 따른 개인 맞춤 스킨케어 루틴 개발

월경주기 추적 앱 클루와 파트너십 체결...팸테크와 피부 문제 콘텐츠 개발

URL복사
로레알은 월경주기와 피부 건강의 상관관계를 활용한 콘텐츠 개발에 나선다. 이를 위해 로레알은 190여 개국 1200만 명의 사용자를 보유한 월경주기 추적 앱을 보유한 클루(Clue)와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업을 통해 팸테크(Femtech, 여성의 건강에 초점을 맞춘 기술, 소프트웨어, 상품 등)와 뷰티 테크를 접목한 콘텐츠를 개발, 향후 헬로클루닷컴(Helloclue.com)에 게재할 예정이다. 

로레알의 연구, 혁신, 기술을 담당하는 바바라 라베르노(Barbara Lavernos) 부사장은 “사춘기부터 폐경기까지 월경주기를 고려해 피부·미용·건강 등의 측면에서 모든 연령대의 소비자가 만족할 수 있는 최상의 개인 맞춤 스킨케어 루틴을 개발하는 것이 목표다”라고 말했다.

미리암 코헨-웰그린(Myriam Cohen-Welgryn) 액티브 코스메틱 사업부 사장은 “우리 액티브 코스메틱 사업부는 전 세계 최고의 임상 전문가들과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 여성들의 건강한 피부를 위해 클루와 손잡고 피부과, 내분비과, 산부인과 전문의들과 협업해 호르몬 주기와 관련된 피부 문제들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클루의 오드리 창(Audrey Chang) 공동 대표는 “로레알의 방대한 과학적 스킨케어 지식을 통해 클루 사용자 및 모든 소비자에게 월경주기가 피부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새롭고 유용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클루의 사명은 과학, 데이터 및 기술을 제공함으로써 월경주기를 가진 사람들이 우리 몸에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피부와 같은 신체에 대해 정보에 기반한 선택을 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