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

LG생활건강,가맹점 월세 50% 지원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 ...네이처컬렉션, 더페이스샵 가맹점 500여 곳, 소비자 외출 감소로 매출 위축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사업 위축 및 월세 지급 부담을 느끼는 화장품 가맹점주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월세를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대상은 화장품가맹점인 네이처컬렉션, 더페이스샵 등 약 500여 개이며, 3월 월세의 50%를 LG생활건강이 지원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자들의 외출 감소로 가맹점들은 매출 위축을 겪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