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전체기사 보기

유통의 진화...커머스 융합·초저가 리테일

[2019 시그널, 2020 힌트] ②일본, 분인(分人)화로 히트상품 등장 온라인 고객의 속성...편의성 중심+가격 비교+시공간 제약 없이 구매+lock in 후 No 이탈

#4 분인화 멀티 페르소나를 일본에서는 ‘분인’(分人)으로 표현한다. 일본 작가 히라시노 게이치로는 ‘나란 무엇인가’라는 책에서 ”진정한 나는 단 하나가 아니고, 인간은 상대에 따라 몇 가지 모습으로 변한다는 개념으로 분인을 제시“한다. 즉 변하지 않는 진정한 나가 있는 게 아니라 대인관계에 따른 다양한 모습이 ‘진정한 나’라는 것이다. 이에 따라 △나를 표현하는 차별화된 상품 유행 △끼니는 가성비 버거, 가전은 명품 식의 소비 양면화 △회사 생활과 퇴근 후의 생활이 다른 分人 △젠더 뉴트럴-화장품, 뷰티 제품을 소비하는 남성 등의 소비 행태가 나타난다. 한 세미나에서 전자랜드 백인수 상무는 ”매순간 변신하며 다른 정체성을 만드는 소비자가 멀티 페르소나다. 이들은 양극적 소비행태 및 취향 중심의 소비성향(Mix & Mach, Square & Hip)을 나타낸다“고 설명한다. 철 지난 상품도 검색 가능하고 핀포인트로 구매를 가능케 하는 인터넷기술의 발달이 뒷받침됐다는 보충 설명이다. 백 상무는 ”미래 시장은 개인(個人)화→분인(分人)화로 바뀌면서 제품 속성도 맞춤화→한정(限定)화로 변화한다. 프로모션도 1인 미디어에서 취향에 따라 살롱 미디어로

글로벌 시장의 신호, ‘멀티 페르소나’

[2019 시그널, 2020 힌트] ① “신호는 데이터에 아직 포함되지 않은 미래에 대한 힌트” 밀레니얼+Z세대의 시그널...페르소나·개인·分人+공정·책임·윤리 →인디 브랜드의 전성시대

#1 ‘립스틱 효과’를 읽는 법 경기 악화로 주머니 사정이 나빠진 여성은 옷은 포기해도 화장품은 포기하지 않는다. 특히 립스틱은 절대 포기하지 않는다. 이른바 립스틱 효과다. 2008년 세계적인 금융위기에서 에스티 로더의 립스틱과 립글로스 매출은 늘었다. 이를 보고 모두들 경기불황이라고 진단한다. 하지만 경기불황일 때 반대로 소비자를 만족시킬 수 있는 상품은 잘 판매될 것이라는 시그널이 아닐까? 그런 에스티로더도 미국 본토에서는 인디 브랜드에 밀려 체면을 구기고 있다. 에스티로더가 닥터자르트를 인수한 배경은, K-뷰티가 예뻐서가 아니고 미국에서의 실적 하락을 메우려는 글로벌 전략 때문이다. 시그널(signal)은 어떤 일이 있거나 있을 거라는 신호다. 숫자로 표기한 데이터는 어제 일어난 결과만을 확인해준다. 따라서 데이터는 과거 지향적이다. 대부분 경제의 과거 실적이 어떤 식으로건 미래를 예측하는 잣대로 가정한다. 금융기관의 투자계약서에는 “과거의 수익은 미래의 성과를 보장하지 않는다”는 경고 문구가 반드시 적혀 있어야 한다. 과거를 미래에 대입하는 것은 그럴 듯하지만, 숫자보다는 신호에 주목해야 한다. 신호는 데이터에 아직 포함되지 않은 미래에 대한 힌트이

남들과 거꾸로 가는 행보

[알렌 정의 마케팅 스토리] 45) 지금까지의 경험에서 터득한 확신, 그리고 성공을 확신하는 자신에 대한 믿음이 중요...평범하지 않은 발상의 전환으로 새로운 효과 얻기도

연말이 다가오면서 많은 사람이 들뜨기 시작하고 쇼핑을 시작합니다. 이에 맞춰서 많은 업체가 소비자 입맛에 맞는 할인 행사를 준비하고 있고요. 매년 이 시기에 벌어지는 매우 익숙한 장면입니다. 사실, 변화하는 트렌드를 맞추기가 쉽지만은 않습니다. 특히 이번 연도는 더욱더 그렇습니다. 잘 준비했음에도 불구하고 예상치 못했던 변수가 생기고, 좋은 마케팅을 진행하지만 생각만큼 판매가 이루어지지만은 않습니다. 매년 새로운 전략으로 소비자 마음을 얻기 위해 노력하지만 변화에 익숙한 그들의 시선을 사로잡기는 참 어렵기만 합니다. 트렌드에 뒤처진 몇몇 재고를 처리하기로 했습니다. 가격을 낮추면 될 것 같지만 조심스럽습니다. 고가 정책을 바탕으로 브랜드 가치를 판매하자는 목적 때문이지만, 또 다른 이유는 기존 가격을 지급하고 구매 했던 고객 때문이었습니다. 물건을 저렴하게 판매하다가 가격을 올리는 것은 문제 될 것이 없지만 비싸게 판매하던 제품 가격을 내리는 것은 항상 조심스럽기만 합니다. 어쨌든 결심을 하고 실행해 보기로 했습니다. 가격을 조금 올려보기로…. 남들이 보면 의아할지 모르지만, 남과 같은 방식으로 한다고 무조건 성공하는 것은 아닙니다. 그렇다고 무조건 반대로

관계를 위해 투자하라

[알렌 정의 마케팅 스토리] 44) 프로는 관계를, 아마추어는 돈을 소중히 여겨...먼저 베풀고 인정해줌으로써 재구매 유도, 특별한 존재임을 부각

돈을 쓰는 만큼 버는 것이다. 더 많이 쓰게 되면 더 많이 벌게 된다. 어쩌면 참 위험한 생각일 수도 있습니다. 보통 사람들을 만나고 관계를 맺을 때 주로 돈을 쓰는 편입니다. 누군가와 처음 만나서 관계를 맺거나 고객을 마주할 때도 먼저 커피를 사거나 식사를 제공합니다. 자주 가는 음식점에서나 다른 어떤 서비스를 받았을 때에도 평소 팁을 후하게 주는 편입니다. 그런 쪽에 경험을 겪어봐서 팁을 받는 입장을 잘 알고 있다는 부분도 있겠지요. 다만 어렸을 때 그런 경험 속에서 팁이야말로 따지고 보면 큰 액수가 아니면서 사람의 마음을 살 수 있는 아주 착한 투자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보통 그런 경우 상대방은 반드시 내가 쓴 것보다 더 큰 보답을 합니다. 음식점을 예로 들면, 다음에 재방문했을 때 기억하고 반찬 하나라도 더 챙겨준다거나, 추후 고객을 모시고 갈 때 알아보고 더 많은 신경을 써주겠죠. 그들은 돈을 떠나서 자신의 가치를 알아주고 존중을 해준다면 더 큰 보답을 하고 싶어 합니다. 대우 받고 싶다면 먼저 베풀어야 하고 관계를 맺고 싶다면 그들을 먼저 인정해 줘야 합니다. 대다수 사람이 상대가 잘해줘야 다음에 반응합니다. 만일 먼저 베풀고 인정해 주기 때문에

면세점, 백화점 빅3체제로 판도 변화

현대백화점, 면세점 진출 두타 인수로 판도 변화 ‘19년 57개 면세점 매출의 48%를 빅3 차지...중견·중소 면세점 존폐 위기 수입전자상거래 플랫폼 해외직구 확대로 중국 수요 잠식...K-중소형 매출 20% 이하로 비중 축소

면세점 빅3 구도에 백화점 빅3 중 하나인 현대백화점이 신규 진출, 판도 변화가 예상된다. 또 중국 해외직구 수입플랫폼이 한국 면세점 수요를 빠르게 흡수하고, 중국 정부의 자국 내 면세점 확대로 업황이 불투명해졌다. #1 현대백화점 두산 인수...면세점 매출 절반은 빅3 차지 지난달 28일 관세청은 현대백화점을 시내면세점 신규 사업자로 최종 선정했다. 당초 11월 11일 기재부는 ‘보세판매장 제도 운영위원회’를 통해 현재 26개(대기업 14개, 중소·중견 12개) → 32개 확대 계획을 발표했었다. 이어 진행된 사업권 입찰에서 서울 3개점은 국내 빅3(롯데 명동·신세계 본점·신라 장충)가 불참한 가운데 현대백화점만 지원, 최종 유찰된 바 있다. 뒤늦게 현대백화점 면세점이 선정됨에 따라 서울시내는 기존 빅3→빅4 체제로 판도 변화가 예상된다. 물론 면세점 업황이 어려워지는 사정을 들어 기존 체제를 허물기는 쉽지 않다는 지적도 있다. IBK투자증권 안지영 부장은 “‘19년 들어 패러다임 변화로 인해 면세점 업계가 ’레드옥션 가속화‘가 진행 중이다. 9월 현재 전국의 면세점은 57개이며, ’19년 시장규모(추정)는 23.8조원이다. 이중 빅3가 48%를 차지한다.

아리따움, 아티스트 운영 메이크업 숍 진출

국가미용 자격증 보유 메이크업 아티스트 직접 운영...메이크업 서비스+프로모션, 체험 제공 토탈 뷰티 솔루션을 슬로건으로 새로운 형태의 프랜차이즈로 주목

아리따움이 메이크업 숍 서비스에 진출했다. 아모레퍼시픽의 ‘토탈 뷰티 솔루션 매장’ 슬로건을 새롭게 내건 아리따움(ARITAUM)이 ‘프로 메이크업 스튜디오’ 1호점(서울시 마포구)을 11월 말 정식 오픈했다. 국가 미용 자격증을 보유한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직접 경영하며 전문적인 메이크업 서비스를 제공하는 새로운 형태의 매장이라는 설명. 해당 매장에서는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엄선해 추천하는 화장품을 체험해보고 구매할 수 있다. 카테고리별로 메이크업 서비스/메이크업 레슨/눈썹 왁싱/네일 케어 등 전문 메이크업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리따움 프로 메이크업 스튜디오에서는 기존 아리따움 매장과 동일한 프로모션에 더해 다양한 혜택도 추가로 제공한다. 매장에서 1만 원 이상 제품 구매 고객은 브로우 컨설팅/퍼스널 컬러 진단 중 한 가지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다. 12만 원 이상 구매할 경우 5만 원 상당의 풀메이크업 서비스권을 제공한다. 구매 금액에 따른 제품 증정 이벤트도 진행 중이며, 서비스 정기권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도 추가 서비스 혜택이 주어진다. 아리따움 관계자는 “뷰티 전문성에 대한 고객의 니즈와, 증가하고 있는 메이크업 서비스에 대한 수요를 반영하여 아리따움 프

내년부터 화장품 묶음판매(1+1) 금지

배송용 포장재의 스티로폼 대신 재사용 상자 이용...포장 공간비율 기준, 테이프 없는 상자 등 2020년 수립

2020년부터 화장품의 묶음 판매(1+1)가 금지된다. 또 배송용 포장재의 경우 2022년까지 스티로폼 상자 대신 재사용 상자를 이용하는 사업이 추진된다. 22일 정부는 향후 3년 내(‘20~’22) 1회용품 줄이기를 위한 단계별 로드맵을 수립했다. 이에 따라 화장품의 경우 내년부터 화장품의 묶음상품(1+1 등) 판매가 전면 금지된다. 제품 이중 포장을 줄이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도 2021년 수립돼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배송용 포장재는 스티로폼 상자 대신 재사용 상자를 이용, 회수·재사용하는 사업을 2022년까지 추진한다. 이에 따라 포장 공간비율 기준도 내년에 새로 마련된다. 마찬가지로 종이 완충재, 물로 된 아이스팩, 테이프 없는 상자 등 친환경 포장기준도 업계와 협의해 수립된다. 한편 정부는 ‘1회용품 줄이기’ 대상을 확대하고, 국민실천운동도 적극 펼친다. 먼저 식당, 커피전문점 등의 종이컵(자판기 제외)은 다회용컵(머그컵)으로 대체하며, 2021년부터 사용이 금지된다. 먹다 남은 음료의 포장판매(테이크아웃)은 2021년부터 무상 제공이 금지된다. 또 사용된 컵의 회수, 재활용을 위해 ‘컵 보증금제’도 도입된다. 이는 포장판매 컵 회수율이 5%에 불과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