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전체기사 보기

중국 빅데이터, ‘데이터 바우처’로 싸게 구입

오는 30일까지 신청 최대 4500만원 지원...메저차이나, 중국 6만개 브랜드의 10억 건 구매내역 등 제공

구매자 리뷰에서 가장 언급되는 키워드는? 중국인 피부타입별로 가장 인기있는 스킨케어 상품의 원료와 효능은? 립스틱 가격대 변화에 따라 판매량이 어떻게 달라질까? 이런 데이터는 중소기업이나 스타트업, 소상공인들이 추출하기 어렵다. 이럴 때 코스메틱 데이터 공급기업으로부터 데이터를 받아 이를 가공함으로써 신제품 출시나 마케팅 전략을 수립할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은 데이터 구매 또는 데이터 가공 서비스에 필요한 비용을 바우처를 통해 지원받을 수 있다.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K-DATA)은 오는 7월 30일까지 제3차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의 수요기업을 모집한다. 지원 대상 요건을 충족할 경우 최대 4500만원 내의 정부 지원금을 통해 메저차이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코스메틱 데이터 공급기업으로는 ‘메저차이나’가 선정되어 있다. 메저차이나의 지원 서비스 항목은 △중국 6만개 뷰티 브랜드의 10억 건 규모의 구매 내역 전수 데이터 △Tmall/Taobao 주요 브랜드별 주간/월간 매출 현황 △카테고리별 상품 원료/속성 트렌드 분석 △상품별 가격/고객 리뷰 분석 △샤오홍슈/웨이보 내 인기 콘텐츠 & 왕홍 순위 분석 △분기 트렌

유력 셀러 총출동, ‘타오바오 글로벌 라이브대전’

오는 7월 31일 타오바오글로벌 공식 파트너 ‘한국타오패션협회’ 주최, 롯데백화점+아모레퍼시픽 참여 ‘2019 라이브방송대전’ 한국지역 마지막 예선전에 불꽃 관심

오는 7월 31일 K-뷰티의 판매를 촉진하는 ‘타오바오글로벌 셀러 대회’가 열려,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타오바오 글로벌 ▲롯데백화점 ▲아모레퍼시픽 등 플랫폼과 리테일, 브랜드의 3강이 모두 참여하는 그랜드 기획전이다. 타오바오 글로벌은 작년 매출규모가 17조원을 돌파했는데, 이는 카올라+샤홍수+VIP의 합산 매출보다 크다. 특히 타오바오 글로벌은 타오바오 입점 셀러의 판매역량을 겨루는 ‘타오바오 글로벌 셀러대회’를 주최하는데, 이번 한국대회는 마지막 예선 행사로 치러진다. 이 때문에 ①타오바오 글로벌의 공식 웨이보가 본 예선전의 뉴미디어 홍보를 통해 네트워크 유입을 지원 ②브랜드사의 핵심 제품으로 웨이보 추첨행사 진행 ③브랜드, 타오패션협회, 셀러의 웨이보와 타오바오 글로벌 웨이보 등에 다각도로 연동 ④한국 최대 중화권 커뮤니티사이트인 ‘펀도우 코리아’ 노출 ⑤해외 중화권 매체 노출 등 디지털 마케팅에 유리한 환경을 조성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현재 방한 확정된 타오바오 글로벌 유력 셀러는 300여 명이며, 유명 왕홍 100명과 타오바오 점주 50명 등이 대거 참석한다. ‘라이브 방송대전’에 출전하는 ‘라이브 왕홍’은 사전에 제품군과

㈜아모레퍼시픽 심민경 연구원,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

쿠션의 분산기술 개선 및 슬리핑 마스크밤 개발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상반기 여성 수상자로 ㈜아모레퍼시픽 심민경 수석연구원이 선정됐다. 심민경 수석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에서 세계 최초 쿠션 유형의 파운데이션 기술개발에 초기부터 참여한 연구자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화장 쿠션의 분산방식에 타 산업의 분산기술을 적용한 게 특징. 분산방식이란 분말(커버색소)을 용매에 가라앉지 않고 고르게 산재시키는 방식을 말한다. 기존 쿠션의 초미립 분산기술은 정밀분산과 내상 분산으로 구분된다. 심 연구원은 페인트에 사용되던 신밀링 공정을 화장품에 도입해 기기를 개조, 정밀성을 높였다. 내상분산 기술은 커버 색소를 기존 오일이 아닌 물에 분산 안정화시키는 기술을 최초로 개발했다. 이로 인해 쿠션의 분산력, 입자감이 30% 이상 향상된 텍스처가 가능해졌다. 이 기술은 ㈜아모레퍼시픽의 고급상표 쿠션인 헤라, 설화수에 적용함으로써 쿠션의 고부가가치를 획기적으로 높였다. 이와 함께 심민경 수석연구원은 슬리핑 마스크밤을 개발, 잠자리에서 간편하게 입술 각질을 관리할 수 있게 했다. 이 제품을 통해 50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 고효능(각질, 보습)의 립 케어를 립 슬리핑 마스크로 설계, 24시간 보습 효과를 입증했다.

‘일본 분’이 우수한 까닭은? ‘화장의 일본사‘ 출간

아모레퍼시픽재단, 아시아의 미 시리즈 9권째 출간 ‘흰 피부 지향’의 전통 미의식이 미백, ‘눈의 힘’ 화장품개발 바탕 18세기에 서유구 ‘섬용지’에서 “일본 분이 우수하다” 평가

아모레퍼시픽재단(이사장 임희택)이 ‘아시아의 미’ 시리즈 제9권 ‘화장의 일본사’를 출간했다. ‘아시아의 미(Asian Beauty)’ 시리즈는 아시아인들의 미적 체험과 인식이 담긴 역사·예술·문화인류학적으로 탐구한 주제를 선정, 아모레퍼시픽재단이 후원한다. 연구자에게는 3천만원이 지원되며, 총서로 발간된다. 화장은 ‘인간의 얼굴과 몸’이 캔바스라는 점, 소모품이어서 생생한 자료가 남아 있지 않다는 이유 등으로 화장사 연구는 쉽지 않다. 때문에 화장과 관련된 일화를 담은 회화·예능·교육·풍속·습관 등에서 그 실마리를 찾아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이번에 출간된 ‘화장의 일본사’는 화장품, 특히 메이크업 화장의 변모를 통해 일본의 ‘시대별 미의식의 변천’을 엿볼 수 있다. 일본 에도시대 여성의 화장은 특정 집단·신분·계급·연령·혼인 여부 등을 구별하는 사회적 표시기능이 강했다. 대표적인 게 오하구로(お齒黑, 이를 검게 칠하는 풍습) 화장이다. 눈썹을 밀어 백분을 바르고 잇꽃으로 빨간 입술을 칠하며, 이빨을 검게 물들이는 하얀, 빨간, 검은 화장이 유행했다. 에도풍(오하구로)은 서구의 미의식과 차이가 커서 외국인의 눈에 “치아에 검은 니스와 같은 것을 발랐고 눈썹

'메디힐 뷰티사이언스센터’ K-뷰티 관광 명소로 탄생

‘뷰티&과학’ 테마의 복합공간으로 K-뷰티 우수성과 기술력 홍보 BTS포토존과 28개 브랜드 입점 면세장 운영

엘앤피코스메틱(회장 권오섭)이 서울 합정동에 ‘메디힐 뷰티사이언스센터’를 오픈, 업계 최초 ‘K-뷰티 주제관’을 운영한다. 이른바 다양성의 도시 서울에 ‘K-뷰티’의 색깔과 스토리를 입히는 작업이다. 2018년 한국을 찾은 외래 관광객의 79.4%가 서울을 방문했으며, 체재 기간은 7.2일이었다. 방한 이유는 78.4%가 여가·위락·휴식 목적이며, 쇼핑은 92.5%가 참여, 주로 화장품(61.8%)을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2018 외래관광객 실태 조사’, 문화관광체육부) 인상 깊은 방문지로는 절반이 약간 넘는 58%가 명동·남대문을, 동대문이 28%, 신촌·홍대가 16.8%였다. 메디힐 뷰티사이언스센터는 홍대와 가까운 상권이면서, 지하철 2, 6호선 합정역 인근. 또 인천공항과 김포공항의 시내 진입 코스에 위치해 있다. 바로 옆에는 YG엔터테인먼트 사옥이 위치한다. 엘앤피코스메틱 차대익 대표는 “남산·경복궁·명동·남이섬 등 유명 관광지 외에 새로운 장소를 가고 싶어 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수요가 많다. 절대 쇼핑 품목이 화장품(61.8%)인 점에 착안, 새로운 방문 코스로 ‘뷰티 & 과학’ 테마관을 설립하게 됐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1일 1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