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

로레알코리아, 발달장애인에게 폐화장품 드로잉 클래스 진행

자화상 주제 미술활동으로 심지적 안정 지원 및 환경 보전 기여


로레알코리아(대표이사 크리스티앙 마르코스)는 발달장애인을 위한 폐화장품 활용 드로잉 클래스를 진행했다고 11일 소개했다. 

폐화장품을 미술재료로 재탄생시켜, 색다른 경험으로 발달장애인의 심리적 안정과 예술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동시에 업사이클링 실천 취지다.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하트하트재단에서 열린 클래스에는 폐화장품 활용한 작품 활동으로 유명한 김미승 작가가 강사로 참여했다. 참여한 발달장애인의 자화상 주제 드로잉 작품은 청계천 광교갤러리에 전시될 예정이다. 

김미승 작가는 “각자 본인만의 색깔로 본연의 아름다움을 특색 있고 다양하게 그려주어 뿌듯한 시간이었다. 폐화장품을 미술재료로 재활용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이는데 기여하고, 동시에 발달장애인들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어서 더욱 더 뜻깊은 시간이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로레알코리아 소지혜 그룹홍보실 부문장은 “이번 드로잉 클래스는 폐화장품을 업사이클링함과 동시에 기업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갖고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한 결과”라며, “로레알코리아는 늘 지속가능한 아름다움을 실현 방안에 대해 고민하고 있으며, 문화예술과 사회적 책임, 환경적 지속가능성 모두를 아우를 수 있는 활동을 지속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