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단체

식약처 권오상 차장, 소비자단체와 간담회...소비자 중심 소통 강화

9개 소비자단체와 식의약 안전 정책 논의

식약처는 9개 소비자단체 사무총장과 간담회를 가졌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식약처 권오창 차장은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를 찾아 간담회를 열고, 식의약 안전정책 협력을 논의했다. 

협의 내용은 ▲소비자단체와 협력방안 논의 ▲소비자단체의 요청사항과 의견 수렴 ▲주요 식의약 안전 정책 및 식의약 100대 규제혁신과제 소개 등이다.

권오상 차장은 “식의약 안전과 관련된 이슈가 발생할 때마다 소비자단체의 조언과 협조로 지혜롭게 극복할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긴밀한 협력체계를 통해 소비자단체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권 차장은 “식약처가 지난 8월 제시한 식의약 규제혁신 100대 과제는 소비자단체와 협력할 때 성과가 더욱 크게 나타날 것”이라면서 “소비자 안전을 최우선으로 규제혁신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소비자 눈높이에 맞춰 적극 소통할 것이며 소비자단체의 다양한 의견을 정책에 최대한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참석한 소비자단체는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소비자교육중앙회 △한국소비자연맹 △소비자공익네트워크 △소비자시민모임 △녹색소비자연대 △한국부인회총본부 △한국소비자교육원 △한국YWCA연합회 등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