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인-코스메틱스 코리아 ‘인스피레이션 존’ 론칭

K-뷰티의 과거-현재-미래 섹션으로 구분, 기술혁신 동향 소개 및 미래 트렌드 조명


오는 6월 26-28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인-코스메틱스 코리아에서 신개념 ‘K-뷰티 인스피레이션존(K-Beauty Inspiration Zone)’을 론칭한다.


이번 기획은 K-뷰티의 과거-현재-미래의 3개 유니크 섹션으로 나뉘어, 2019년 1분기 기준 베스트셀링 아이템과 히트 아이템을 중점 소개한다. 또 전세계 지역별 K-뷰티 현황과 기회를 파악하고(현재),  페차쿠차(PechaKucha) 형식의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미래 트렌드를 내다볼 수 있다. 이를 통해 미래 트렌드에 초점을 맞춘 K-뷰티의 방향성을 파악할 수 있다.


시장조사기관인 민텔(Mintel)은 K-뷰티의 성공 요인으로 트렌드세터로서의 위상을 꼽고 있다. 빠른 속도로 이어지는 혁신과 고품질, 엄격한 안전기준, 이국적 재료, 재미(fun)를 가미한 합리적 가격의 프리미엄 제품 등으로 글로벌 뷰티 산업의 변화를 주도하고 있다. 스킨케어부터 BB크림, 스파 체험이 가능한 전자디바이스 등이 한국 화장품의 대표적 혁신 사례다.


이번 전시회에서 민텔은 20초 마다 슬라이드 하나씩 총 20개의 슬라이드를 보여주는 페차쿠차 형식의 프레젠테이션 세션을 통해 자사의 최신 연구조사를 토대로, 최신 트렌드 및 차세대 화장품에 영감을 줄 수 있는 원료 및 제품영역을 강조할 예정이다.


인코스메틱스 코리아 전시 디렉터인 사라 깁슨(Sarah Gibson)은 “한국은 가장 활발하게 화장품 혁신이 일어나고 있는 국가다. 메이저 및 소규모 브랜드가 한국의 영향을 받은 컬렉션을 내놓고 있는 것은 당연하다. 올해 K-뷰티 인스피레이션 존은 역동적인 K-뷰티가 제시하는 기회에서 영감을 얻고, K-뷰티에 대해 더 많은 지식을 얻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코스메틱스 코리아는 한국 유일의 화장품 원료 국제전시회. 글로벌 원료사 및 OEM·ODM업체들의 혁신 동향을 파악할 수 있는 필수 견학 코스다. 주최 측은 올해 7000여 명 이상의 전문가, 연구원들이 행사를 참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배너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