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

로레알코리아 시티즌데이 맞아 임직원 사회공헌활동 전개

탄천에서 줍깅 통해 쓰레기 3천리터 수거, 취약계층 400가구에 간편식 키트 전달

URL복사
로레알코리아(대표 크리스티앙마르코스)는 전세계 지역사회봉사의 날인 ‘시티즌데이(Citizen Day)’를 맞아 탄천에서 쓰레기 줍기, 취약계층을 위한 간편식 키트 전달 등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시티즌데이는 전세계 로레알그룹의 임직원들이 '우리 모두는 각자 해야 할 역할이 있다'는 믿음아래 매년 자신이 속한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로레알그룹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2010년부터 매년 진행된다. 

올해는 강남구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탄천에서 쓰레기를 줍는 ‘오늘도 줍깅(줍다+조깅)’과 저소득층에 비조리 간편식키트를 전달하는 ‘사랑나눔 행복박스 노쿡백(NO COOK BAG)’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11~12일 청담2교 부근에서 쓰레기줍기와 생태계 교란 식물을 제거하는 환경정화활동을 진행하고 총 3천리터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15~16일에는 강남구 세곡동에서 코로나19로 인해 결식의 위험이 있는 기초생활수급자를 위한 비조리 간편식키트 ‘사랑나눔 행복박스 노쿡백’ 400개를 직접 제작해 배달했다. 

또한, 서울시와 함께하는 ‘서울은 감탄해’ 캠페인으로,쓰레기 줍기, 텀블러 사용, 불필요한 조명끄기 등 일상속 탄소줄이기를 실천하고 이를 인스타그램에 올리는 인증샷 챌린지에도 참여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