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신기술

한국콜마, ‘마이크로바이옴-안드로겐성 탈모 연관성’ 논문 저널 게재

SCI급 ‘Frontier in microbiology’지...마이크로바이옴 기술 적용 탈모 완화 화장품 개발 적용

장(腸)내 마이크로바이옴과 모발이 가늘어지는 안드로겐성 탈모와의 연관성이 처음 밝혀졌다. 한국콜마는 관련 연구 논문을 SCI급 저널인 ‘Frontier in microbiology’에 게재했다고 소개했다. 

관련 내용은 세계화장품학회와 대한화장품학회에서 ‘두피 마이크로바이옴과 안드로겐성 탈모’ 연구로 발표된 바 있다. 

이번 연구에서 남성과 여성의 장과 두피를 구성하는 마이크로바이옴의 차이를 확인했다. 또 탈모 유무뿐만 아니라 진행단계별로 장과 두피에 특이적 마이크로바이옴군집이 형성된다는 점도 밝혀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안드로겐성 탈모가 있을 경우 정상인 대비 장과 두피에 존재하는 마이크로바이옴 미생물의 상관관계가 복잡해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는데, 이는 안드로겐성 탈모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요인이라는 의미라는 설명이다. 



이번 연구는 2020년부터 한국콜마와 경북대 분자미생물학연구실 신재호 교수팀과 ‘두피 및 모발 상태에 따른 두피, 장내 균총과의 상관관계 연구 협약’을 통해 공동 진행됐다. 

한국콜마는 향후 탈모에 도움을 주는 화장품을 개발하고, 탈모 원인으로 밝혀진 장과 두피의 ‘마이크로바이옴 불균형’을 조절해 줄 수 있는 소재 발굴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