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

코리아나, 2019년 경영지표 ‘앞으로 100년’

3대 경영방침 통해 R&D 및 글로벌 사업 활성화 집중

코리아나화장품(대표 유학수)이 2일 광교사옥 본사에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시무식을 갖고 새로운 경영지표 및 경영방침을 발표했다.

코리아나 화장품의 새 경영지표는 ‘앞으로 100년’이다. △팀 혁신경영 △리딩 테크놀러지 △고객 행복 경영을 3대 경영방침으로 세우며 R&D 및 글로벌 사업 활성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코리아나 화장품 유학수 대표이사는 신년사를 통해 “새해에는 진취적인 팀 혁신경영과 함께 견고한 R&D와 정도경영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100년 기업으로 나아가는 코리아나를 만들어 가겠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유 대표는 2018년 한해를 되돌아보며 “지난 2018년은 코리아나의 온라인 마케팅 활성화 및 중국 현지 법인인 코리아나 천진 유한공사의 흑자경영이 눈부셨다”며 “작년은 내실 있는 성장을 이끌어 내는 등 앞으로의 가능성을 보여준 매우 희망적인 한 해였다”고 평가했다. 

한편, 이날 시무식에서는 2018년 코리아나의 기술력 발전에 힘쓴 연구원 4명을 시상하는 ‘제2회 송파기술상’도 함께 열렸다. 이번 송파기술 최우수상에는 미래과학연구소 이춘몽 연구원이 선정됐다. 그는 피부의 주름, 미백, 보습에 관여하는 miRNA를 조절하는 메커니즘을 규명해 자사 베스트셀러 ‘파워셀 에센스 에스’의 핵심 성분 시그날로좀™ 개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CNCNEWS=차성준 기자 csj@cncnews.co.kr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