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EM·ODM

콜마비앤에이치, Z세대와 소통 ‘메타버스 연수원’ 오픈

가상 공간에서 조별학습 및 미니게임 등 참여형 미션 수행...신입사원+직급별 워크숍에 활용

URL복사


건강기능식품 ODM기업 콜마비앤에이치가 업계 최초로 메타버스(Metaverse) 플랫폼 교육 프로그램을 통한 젊은 조직 문화 확산에 나선다. Z세대들의 놀이터라고 알려진 메타버스를 통해 세대간 공감대를 높여나간다는 계획이다.

메카버스(Metaverse)란 가상을 뜻하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현실과 가상세계를 혼합한 공간을 말한다. 

콜마비앤에이치는 지난 21일 메타버스 화상회의 플랫폼인 ‘게더타운’에 가상 연수원 ‘KBH Town’을 개설하고 신입사원을 포함한 직원대상 직무역량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교육에는 콜마비앤에이치 윤여원 공동대표를 비롯한 50여 명의 직원들이 자유롭게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콜마비앤에이치는 코로나19로 화상회의, 재택근무 등 비대면 업무환경이 일상화되면서 Z세대에게 친숙한 디지털 기술을 선제적으로 도입했다. 서울·세종·음성 사업장 직원들이 현실에 기반한 가상 ‘조별학습방’, ‘OX퀴즈존’을 자유롭게 이동하며 화상소통, 미니게임과 같은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이번 연수에 참여한 신입 직원은 “멀리 떨어진 공간에 있으면서도 함께 모여있는 것 같은 느낌으로 연수를 받을 수 있었다”며 “특히 음성대화와 화상 기능을 활용한 양방향 참여형 교육이 흥미롭고 만족스러웠다”고 밝혔다.

콜마비앤에이치는 직급별 워크숍 등 다양한 행사에 메타버스를 활용한 교육을 이어갈 예정이다. 임원들도 경영진 회의, 교육 행사 등에 참여해 Z세대와의 교류를 늘려나간다.

콜마비앤에이치 윤여원 공동대표는 “위드 코로나라는 뉴노멀(New-Normal)에 적응하고 새로운 환경 속에서 새로운 도전을 지속하기 위해 이번 메타버스를 활용한 가상 연수원을 계획했다”며 “직원들이 온전히 일에 몰입하고 일을 통해 성장하며 이 과정에서 성취감과 보람을 느낄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