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병원용 화장품’ 전문 ㈜토아스×부산대, 코스메슈티컬 신시장 개척

치의학과 옥수민 교수팀과 ‘구순 통증 및 불편감 완화용 화장품’ 개발...강소기업 동반성장 산학협력 모델로 기대



병원용 화장품 제조·유통 전문기업인 ㈜토아스(대표 정수복)는 부산대 산학협력단과 ‘지역 중소기업 경쟁력 향상 및 공동연구개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30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협약을 통해 ㈜토아스는 화장품 및 피부 의료기기 미용 산업분야에서 공동 연구 및 정보·인력 교류로 코스메슈티컬 시장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그 첫 산물로 부산대 치의학과 옥수민 교수팀과 ‘구순 통증 및 불편감 완화용 화장품’을 공동개발할 예정이다. 

정수복 대표는 “구순 통증 및 불편감 완화용 화장품 시제품 개발 착수를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상용화 가능한 신제품 개발 협력을 강화해 새로운 소비층을 공략해 나갈 것”이라며 사업화 의지를 강조했다. 

㈜토아스는 피부과 전문 브랜드 콘셉트로 설립했다. 병원용 화장품이 품질 차이가 없는데도 수입산이 몇 배로 비싼 점을 안타깝게 여긴 정수복 대표가 국내 소비자를 위해 ‘착한 화장품’ 으로 제품을 개발했다. 병원 현장의 전문의로부터 먼저 인정받으며 입소문을 타면서 국내 유명 피부클리닉과 메디컬 스킨케어 병·의원 100여 곳에 납품 중이다. 

또한 꾸준히 해외시장을 두드린 끝에 지난 5월 베트남 하노이의 화장품·식품 유통업체인 ‘뷰티 마스터’와 계약을 체결, 현지 진출에 성공했다. 

한편 부산대기술지주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지역산업연계 대학 Open-Lab 육성 지원사업’을 통해 화장품·의료기기 분야 지역기업 네트워크 협력 기회를 늘릴 계획이다. 

부산대 최경민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지역 강소기업과의 공동연구 개발을 통해 화장품·의료기기 시장에 획기적인 제품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대학과 지역기업이 동반성장하는 산학협력 성공 모델을 지속적으로 확산하여 인재 육성과 산업 발전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