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LG생활건강,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빌리프 유니버스 인 할로윈’ 팝업 오픈

신세계사이먼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와 동일 콘셉트 전시 진행...온오프 일관된 고객 경험 제공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의 트루 허브 코스메틱 브랜드 ‘빌리프’는 10월 한 달 간 신세계사이먼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할로윈 컨셉의 팝업 전시를 선보인다. 현재 스토리텔링형 세계관인 ‘빌리프 유니버스’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구사해 고객에게 제품을 검색하고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 눈길을 끌고 있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결합을 위한 O4O(Online for Offline, Offline for Online) 전략을 적용하여 고객의 구매 행동 파악과 관리를 통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온오프라인 채널간 연계를 강화하는 것이 핵심 요소다.

빌리프는 뷰티 업계 최초로 NFT를 발행하고 아시아 최대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에 빌리프 유니버스 월드를 오픈하는 등 온라인 상에서의 고객 경험을 강화해 온 바 있다. 이번 팝업 전시를 기점으로 브랜드 세계관을 오프라인 경험으로까지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할로윈 시즌을 맞아 10월 30일까지 ‘빌리프 유니버스 인 할로윈(belif Universe in Halloween)’ 콘셉트로 진행 중이다. 빌리프 세계관에 등장하는 주요 장소와 캐릭터가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곳곳에 구현됐다. 중앙광장에는 빌리프의 캐릭터 13종을 만나볼 수 있는 5M 규모의 대형 포토존이 조성되어 있고, 4가지 테마의 참여형 이벤트를 통해 고객들은 빌리프 유니버스 스토리를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

무엇보다 빌리프 유니버스 제페토 월드에서도 해당 팝업 전시가 동시에 진행돼 메타버스 상에서도 일관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라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즉 할로윈 기간 동안 제페토 월드 내에서 운영되는 타로 상담소가 실제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2일간 운영되며, 세계관 속 허브샵 직원 캐릭터인 ‘빌리’가 할로윈 복장을 입고 돌아다니는 모습도 제페토와 팝업 전시장 모두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지난 3월 발행한 빌리프 NFT 보유 고객을 대상으로 전용 휴게 공간과 음료를 제공하고, 현장에서 운영되는 빌리프 인생 네 컷 무료 촬영 쿠폰을 증정하는 등 홀더들을 위한 특별한 혜택도 준비됐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이번 전시의 하이라이트는 가상 공간에 구현된 ‘빌리프 허브숍’과 ‘아더월드’를 현실 공간까지 하이브리드로 만날 수 있다는 점”이라며 “할로윈 시즌을 맞이해 다채로운 볼거리와 풍성한 이벤트가 함께 준비된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빌리프 유니버스’에서 많은 고객분들이 새롭고 차별화된 경험을 해보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향후 빌리프는 10월 중 유니버스의 메인 캐릭터인 ‘닥터 던컨’을 중심으로 두 번째 NFT를 발행할 예정이며 보다 확장된 보유 고객 혜택과 로드맵이 전개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