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신기술

아모레퍼시픽, 3D 프린팅 마스크팩 CES 2020혁신상 수상

‘3D 프린팅 기술 활용 맞춤형 마스크팩 제조 기술’, 매장에서 5분내 완성, 사용 가능
CES 현장 전시, 내년 아이오페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시판 예정


아모레퍼시픽은 매장 방문 고객에게 맞춤형 마스크팩을 5분내 완성하는 ‘3D 프린팅 맞춤형 마스크팩 제조기술’이 내년 1월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2020 CES 혁신상’(3D 프린팅 부문)을 수상한다고 11일 밝혔다.


아모레퍼시픽이 링크솔루션과 공동 개발한 기술(Tailored Facial Mask Pack 3D Printing System)이 적용된 제조 장치는 ‘사용자 맞춤형 마스크팩’을 만들 수 있다.


기존 마스크팩은 사람마다 다른 얼굴 크기, 이목구비의 위치, 피부색 및 피부 영역별 결점 등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한다. 이런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아모레퍼시픽은 2017년부터 3D프린팅 기술 개발에 나섰다.


우선 아모레퍼시픽이 자체 개발한 애플리케이션으로 얼굴 이미지를 촬영해 사용자의 눈, 코, 입 위치와 이마, 볼, 턱 등의 면적을 측정해 2D 마스크 도안을 디자인한다. 이렇게 얻은 정보를 바탕으로 피부 상태에 적합한 기능성 성분을 포함한 하이드로겔을 선택하고, 이를 고속 3D프린터가 출력하는 방식이다.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은 현장에서 실시간으로 제조한 완성된 마스크팩 제품을 받아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이미 2017년부터 2018년까지 아이오페랩을 방문한 고객은 3D프린팅 마스크팩 제조 파일럿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었다. 이 과정을 거치며 마스크팩의 제작 속도와 안면 진단의 정확도가 크게 향상되었으며, 피부 부위별로 세분화된 기능성 성분을 제공해 마스크팩의 효능을 극대화하는 기술 진화도 이뤄졌다.


아이오페 테일러드 솔루션을 통해 구현된 해당 기술은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디자인 콘셉트 부문에서 수상했다. 또 제2회 중국 국제수입박람회에도 참가하며, 내년부터 아이오페 플래그십 스토어를 통해 일반 고객에게도 선보이게 된다.


한편, 아모레퍼시픽은 내년 1월 7일~10일까지 진행되는 CES 2020 행사장에서 전시관을 운영한다. 해당 전시관에서는 이번에 수상한 3D프린팅 마스크팩 기술과, 2020년 출시 예정인 메이크온 Flexible LED 등의 신제품을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