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피부과학 선도기술개발사업단 ‘2022년 한국 화장품 기술수준조사’ 실시

화장품 연구개발 정부지원 평가 및 R&D 기초자료로 활용...소재·제형·평가·용기용품 등 전문가의 적극 참여 기대

피부과학 응용소재 선도기술개발사업단(NCR, 단장 황재성)은 2022년 한국 화장품 기술수준 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종전 글로벌코스메틱연구개발사업단이 2018년 실시한 화장품 기술수준 조사를 4년 만에 재 조사한다. 당시 우리나라 화장품 기술수준은 선진국 대비 86.8% 기술격차는 2.4년으로 확인한 바 있다. 앞선 두 차례 조사에서는 △기술수준 67.4%(2007)→80.5%(2014) △기술격차 5.2년(2007)→4.8년(2014)으로 나타났다. 



그 동안 세 차례 조사를 통해 기술수준과 기술격차가 상당히 좁혀졌으며 이는 실적으로 반영됐다. 2014년을 기점으로 화장품은 무역흑자 산업으로 발돋움했으며, 2021년 세계 수출 3위(수출액 10조 5099억원, 흑자 9조원 돌파, 10년 연속 흑자)에 올랐다.  

사업단 관계자는 “하지만 올해 들어 중국 수출이 역성장을 기록하며 위기 조짐을 보이고 있어 글로벌 경쟁력 제고와 미래를 위한 화장품 기반기술 개발지원 등 대응 노력이 필요한 실정”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이번 조사는 2022년 현재까지 국내 화장품 기술수준의 성장세와 취약부분을 동시에 알아보는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를 위해 지난 4월부터 기술수준조사위원회를 구성해 그동안의 화장품 기술 변화를 반영한 ‘기술수준조사모형’을 점검하고 수정하는 작업을 진행했다고 소개했다. 

조사는 화장품 전문가를 대상으로 답변을 일정 범위 내로 수렴되도록 하는 델파이 기법을 통해 소재·제형·평가·용기용품의 4개 분야로 구분 실시된다. 각 분야에서 ①세계 최고기술 보유국 대비 우리나라의 기술수준과 기술격차 ②기술수준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안 등 두 가지를 응답하고, 그 외에 대응이 시급한 글로벌 화장품 산업이슈 등 공통설문 문항도 함께 포함된다. 각 전문가들은 본인이 전문성을 가진 1~2개 분야를 선택해 답할 수 있다. 

사업단은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화장품 연구개발에 대한 정부지원 성과 평가 ▲후속 화장품 R&D 지원방향을 정하는 기초자료 활용 등에 쓸 계획이다. 조사 결과는 10월 중으로 보고서 및 보도자료를 통하여 공개할 예정이다.

관심있는 연구자는 사업단 홈페이지 (https://ncrkorea.modoo.at/) 에 공지된 기술수준조사 안내문을 참고하면 되며, 2회 설문에 성실히 참여한 전문가에게는 소정의 보상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문의 사업단 담당자에게 전화 (031-831-8916, 031-8055-8693) 또는 전자메일(ncr@kcii.re.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